• 최종편집 2021-06-18(금)

서산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감염 주의 당부

야외활동 시 노출 최소하고, 외출 후엔 환복 및 샤워해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6.10 15: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서산시가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의 예방 등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는 주로 4~11월에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려 발생하는 질환으로 최근 충남지역에서 올해 첫 SFTS 환자가 발생했다.

주요 증상으로는 38℃ 이상의 고열과 오심, 구토, 설사, 식욕부진 등 소화기 증상이 나타나며, 심화 시 출혈성 소인, 다발성장기부전 및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SFTS는 예방백신과 치료제가 없어 농작업ㆍ등산 등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다. 또 야외활동 시에는 모자, 긴팔, 토시, 목이 긴 양말, 장화 등 피부 노출을 최소화해야한다.

야외활동 후에는 신속히 옷을 갈아입고 샤워하는 것이 좋으며, 진드기에 물렸을 경우 핀셋 등으로 제거 후 소독하고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해야한다.

시 관계자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해 풀숲이나 덤불 등 진드기가 주로 서식하는 장소는 피해야한다”며 “야외 활동 시 노출을 최소화하는 등 예방 수칙을 준수해달라”고 강조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9682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산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감염 주의 당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