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4(금)

고양이 손이라도 빌리고 싶다

[특별기고] 이상윤 서산농협 조합장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03 01: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상윤_서산농협.JPG


요즘 우리 서산지역 농촌에서는 많은 농가들이 일손을 구하지 못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과일나무의 열매솎기, 모내기, 양파ㆍ마늘 수확 등이 당장 걱정이다. ‘고양이 손이라도 빌리고 싶다’는 속담이 농업인의 마음 일 것이다.

농촌의 고령화와 이촌향도(離村向都) 현상 등으로 농촌의 인력 수급이 좋지 않은 것이 비단 어제 오늘 일이 아니지만 올해는 어느 해보다 상황이 좋지 않다. 농촌 일손 부족으로 인한 피해는 단순히 농업인에게만 국한되지 않는다.

농촌이 활력을 잃고 농업이 어려움을 겪게 되면, 이는 농업이 지니고 있는 공익적 가치의 훼손으로 이어져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 모두에게 돌아오는 것이다. 농업의 공익적 가치는 식량을 공급하는 기능 외에도 환경보전, 농촌경관 제공, 농촌 활력 제고, 전통문화 유지, 식량안보에 있다고 할 수 있다.

농협 서산시지부를 비롯한 서산지역 각 농협에서도 고질적인 농촌의 인력문제 해결을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지만 아직도 갈 길이 멀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세계도 인정한 대한민국만의 저력이 있다. 코로나19를 대처하며 보여준 성숙된 시민의식을 바탕으로 아직도 봄을 맞이하지 못하고 있는 농촌과 농업인을 위해 모두 함께 일손 돕기에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

최근에는 많은 기업들이 사회공헌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매출과 이익이 동반 성장하는 긍정적 효과를 경험하는 기업이 늘어나고 있고, 기업의 이미지 제고를 위해 기업이윤을 사회에 환원하는 방안으로 사회공헌을 확대하는 곳도 크게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서산농협 또한 매년 많은 예산과 인력을 투입해 농업ㆍ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고,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과 영농지원, 그리고 우리 사회의 소외계층을 보듬고 지원하는 나눔 경영을 통해 지역과 밀착화 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범국민 기관, 단체에서 영농철 농촌일손돕기에 적극 동참하여 농촌의 인력 부족을 해결해주는 활동이 절실하다.

우리 서산농협은 한국공항공사와 상호간 신뢰와 호혜를 바탕으로 양 기관이 보유한 자원과 역량을 활용하여 국민 행복증진과 지역사회 기여를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농사일에 서투른 자원봉사자의 손길이 전문가에 비해 생산성은 다소 떨어질지 모르지만, 그 안에는 진정한 마음이 담겨 있어 농업인에게 몇 배의 가치로 다가올 수 있다. 그리고 시간을 쪼개 자원봉사에 참여한 이들도 단순한 일손 지원을 넘어 봉사의 기쁨과 함께 농촌의 아름다운 풍경, 넉넉한 인심을 덤으로 얻게 된다.

프랑스, 네덜란드 등 선진국에서는 이미 국가가 국민과 함께 농업을 최우선 산업으로 설정하고 생명산업ㆍ미래 산업으로서 정책적으로 육성하고 있다. 세계적인 투자가 짐로저스는 ‘농업에 미래의 희망이 있다’라고 말했다. 농업이 미래에는 국가의 부와 존립을 좌우할 수 있다는 말이다. 농업의 가치를 국민들이 공감하고 지속가능한 농업ㆍ농촌 건설을 위한 지혜를 모아야 한다.

올해 충남농협은 심각한 농촌의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ㆍ지자체와 협력하여 상시적으로 인력지원을 할 수 있도록 도내 각 시군에서 농촌인력중개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사회공헌 전문기관인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하여 자원봉사자를 모집하고, 기관ㆍ단체에게는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으로 농촌봉사활동을 적극 권장하는 ‘범국민 농촌일손돕기 운동’을 지난 5월부터 전개해 나가고 있다. 한편, 1365 자원봉사포털과 연계된 참여자에게는 자원봉사 활동증명서를 발급해 주고, 농가에 부담이 되지 않도록 생수, 작업도구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영농철 일손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봉사활동에 농업ㆍ농촌을 사랑하는 서산시민들과 기관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

서산타임즈 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양이 손이라도 빌리고 싶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