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6(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10 15: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도국지도.jpg

 

서산시는 국토교통부의 제5차 국도ㆍ국지도 5개년 계획에 서산시에서 건의한 3개 구간이 포함됐다고 9일 밝혔다.

국토부에서 5년마다 수립하는 이 계획은 국도나 국지도 건설에 관한 구체적인 사업 대상을 담고 있으며, 이 계획에 포함돼야 사업 추진이 가능하다.

시에 따르면 이번 계획에는 맹정호 서산시장의 공약인 국도29호선(대산 우회도로, 연장 6.45㎞, 사업비 1,091억원)과  국도38호선(대산 독곶~대로, 확포장, 연장 4.31㎞, 사업비 580억원), 성연~인지(국도대체우회도로 연장, 5.63㎞, 사업비 1,347억원) 등 3개 구간이 반영됐으며, 총 사업비는 3018억 원에 달한다.

특히 이번에 반영된 구간들은 평소 대산지역 출퇴근 차량과 대산석유화학단지에 출입하는 대형 차량들로 인해 극심한 교통체증과 교통사고 위험이 높았던 구간으로, 도로 완공 시 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이 크게 감소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3개 구간 모두 500억원 이상 사업으로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받게 되며,  예타 결과에 따라 12월 중 최종적으로 제5차 국도ㆍ국지도 5개년 계획이 확정ㆍ고시된다.

그동안 서산시는 이 사업들을 5개년 계획에 포함시키기 위해 충청남도, 지역 정치권과 긴밀한 공조를 유지하고, 맹정호 시장이 국토교통부, 국토연구원 등을 방문해 현황과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응해 왔다.

맹정호 시장은 “올해 말 제5차 국도ㆍ국지도 5개년 계획 확정ㆍ고시에 반영될 수 있도록 예비타당성 조사에 대해 적극 대응하는 등 끝까지 관심을 갖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6743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5차 국도ㆍ국지도 5개년 계획, 서산 3개 구간 반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