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18(금)

“초심 진동 멈추지 않고 더욱 정진하는 기회”

제14회 자랑스런 서산인상 수상자 소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21 02: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소감_안원기.JPG
정치부문 안원기 서산시의원
소감_홍건표.JPG
행정부문 홍건표 팀장
소감_배대순.JPG
경제부문 배대순 대표
소감_박만진.JPG
문화부문 박만진 시인

 

 

제14회 자랑스런 서산인상 시상식에서는 각 부문별 수상자들이 그동안의 활동만큼이나 감동적인 수상소감을 전했다.

정치부문 수상자인 안원기 서산시의원은 “지난 1년의 성과를 수확하고 새로운 변화를 위해 또다시 도전을 준비할 때 과분하리만큼 큰 상을 받았다”면서 “부족한 구석을 채워가는 과정으로 느끼고 초심의 진동이 멈추지 않도록 더욱 정진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행정부문 수상자인 홍건표 서산시 도시과 지구단위계획팀장은 “한해의 끝자락에서 자랑스런 서산인상을 받고 보니 감동으로 다가온다. 상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맡은바 소임을 다할 수 있도록 배려하고 격려해준 맹정호 시장님과 동료직원들의 열정과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자랑스런 서산인상에 누가 되지 않고 상의 가치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더 새로운 시민의 서산을 만드는데 한 알의 밀알이 되겠다”고 말했다.

경제부문 수상자인 배대순 (주)토탈방재 대표이사는 “시상식에 도착하기 전 까지는 잘 몰랐는데 상을 받고 보니 엄청난 상을 받은 것 같다”며 “앞으로 더욱 풍요롭고 행복한 서산을 위해 더욱 정진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부문 수상자인 박만진 시인은 “오늘 받은 자랑스런 서산인상은 저에게 멍에를 씌워 준 것”이라며 “앞으로 더 올곧고 튼실한 문학 활동을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허현/한은희 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6539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초심 진동 멈추지 않고 더욱 정진하는 기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