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8(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6.10 22: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연희_미술관챌린지.JPG
▲이연희 서산시의회 의장이 ‘이건희 미술관’서산 유치를 위한 챌린지를 시작했다. 사진=서산시의회 제공

 

서산시의회 이연희 의장이 ‘(가칭)이건희 국립근대미술관’서산 유치를 위한 챌린지를 시작했다.

이 의장은 “이건희 미술관을 서산에 건립해 국토 균형발전은 물론 수도권 중심의 문화 정책 쏠림현상을 해소하고, 문화ㆍ예술의 오지인 충남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자는 취지로 챌린지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서산은 조선 최고의 화가 현동자 안견 선생의 웅혼한 예술혼을 간직한 곳으로, 겸재 정선 선생을 비롯해 동시대에 활동한 예술가들의 작품을 전시하기에 가장 적합한 도시라는 것이 이 의장의 주장이다.

이 의장은 “이건희 미술관이 서산에 건립된다면 서해안 유류유출 사고로 많은 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상징이 될 것”이라면서 “문화 분권과 지역문화 발전을 기원하는 많은 분들이 이건희 미술관 유치를 위한 행보에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연희 의장은 챌린지 다음 주자로 조규선 서산문화재단 대표이사와 김은주 (사)한국미술협회 서산지부장을 각각 지목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044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연희 의장 “이건희 미술관 최적지는 서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