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8(금)

충남도의회, 다음달 6일 ‘지방의회 30주년’ 기념식

자치분권위원장 초청 특강, 자치분권 법제화 모색 토론회 개최 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6.08 14: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의회_30주년.jpg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220만 충남도민과 함께 축하하고 새 자치분권 시대를 열기 위한 기념행사가 열린다.

충남도의회(의장 김명선)는 오는 7월 6일 오후 2시 예산군 덕산면 소재 스플라스리솜에서 ‘자치분권 2.0 시대 도민과 함께 새로운 미래로’를 주제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기념식에는 전현직 도의원과 도 단위 기관장, 광역ㆍ기초의회 의장, 국회의원을 비롯해 대학ㆍ보훈ㆍ종교ㆍ재계ㆍ사회ㆍ언론 등 각계 기관장ㆍ대표가 참석할 예정이다.

참석 인원은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발맞춰 1.5단계 시행 시 500명 미만, 2단계의 경우 100명 미만으로 조정할 계획이다.

행사는 충남도 국악예술단의 식전 공연과 개회식, 주요 의정활동 모습을 담은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홍보영상 상영, 의정발전 유공자 공로패 수여, 기념사 및 축사, 홍보대사 위촉, 부활 30주년 기념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된다.

기념식 전날에는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자치분권위원장 초청 특강과 자치분권 법제화 방향을 모색하는 토론회가 개최되며 행사 당일 오전에는 재정분권 실현방안을 논의하는 토론의 장이 펼쳐진다.

김명선 의장은 “자치분권 2.0 시대를 맞아 새로운 의회, 발전하는 의회로 거듭나고자 도민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행사를 마련했다”며 “방역지침과 거리두기 단계별 조치사항 등을 철저히 준수해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뜻깊고 의미 있게 조명할 수 있도록 기념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도의회는 1952년 5월 20일 초대의회 개원 이후 1961년 5월 16일 군사정부 포고령으로 강제 해산됐다가 1991년 7월 8일 부활해 올해 30주년을 맞았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752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의회, 다음달 6일 ‘지방의회 30주년’ 기념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