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6(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31 20: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조한기_개척단.JPG


서산개척단 사건 피해생존자 등 10여 명이 30일 조한기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조 후보 캠프에 따르면 이날 서산개척단 사건 피해생존자들은 “국가 책임에 대한 진상 규명과 그에 따르는 조치가 꼭 필요하다”며 “조한기 후보는 과거사 피해 당사자들의 질문과 요구, 호소에 귀 기울여 듣고, 이해해줄 수 있는 인물”이라며 지지 입장을 전했다.

지난달 5일 조 후보는 ‘서산개척단 진상규명대책위원회’를 만나 당시 과거 국가의 이름으로 자행되었던 서산개척단 실태를 전해 듣고, 사건 진상 규명에 필요한 대책을 논의한 바 있다.

조 후보는 “지난번 간담회에 이어 지지 선언까지 해주신 서산 개척단 피해자 어르신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국민 눈높이에 맞는 과거사 문제 해결은 문재인 대통령님의 세 번째 국정과제이기도 하다. 사건 진상 규명과 실질적인 배상이 하루빨리 이루어져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서산개척단 사건’은 1961년 '사회명랑화사업'의 일환으로 서산 양대모월지구(882필지 263만8884㎡) 간척사업에 무고한 시민 1742명을 납치하여 강제 노역, 폭행, 강제결혼까지 시킨 사건이다.∥총선취재팀

총선취재팀 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산개척단 사건 피해생존자 단체, 조한기 후보 지지선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