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3-31(화)

양 지사 “중대시기 종교 활동 자제” 호소

도내 종교계 긴급 서한문 발송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18 00: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양승조 충남지사는 지난 16일 도내 종교단체 지도자들에게 긴급 서한문을 보내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종교집회 자제를 호소했다.

이에 앞서 도는 지난달부터 종교계 지도자 간담회, 천안지역 기독교총연합회 간담회 등을 열어 종교계의 협조를 지속 요청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해 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부 시ㆍ군에서 집회 활동을 이어가고 있어 종교단체들의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동참을 요청코자 이번 서한문을 발송하게 됐다.

양 지사는 서한문을 통해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고, 전국이 일일 생활권으로 연결돼 우리 모두가 감염 위험에 노출돼 있는 상황”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를 최단기간 내 극복하고, 건강을 지켜내기 위해서는 종교단체 지도자 여러분의 협조가 무엇보다도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또 양 지사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종교시설 사용과 종교 활동을 자제해 신도 간 접촉을 최대한 줄일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면서 자발적으로 협조 중인 종교계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187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 지사 “중대시기 종교 활동 자제” 호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