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4(토)
댓글 1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20 17: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완섭_사퇴1.jpg
서산태안 선거구 예비후보인 이완섭 전 서산시장(왼쪽 다섯 번째)이 20일 서산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총선 불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이완섭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사퇴를 선언했다.

이 예비후보는 20일 오전 서산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저와 성일종 의원을 함께 지지하는 분들이 만날 때마다 단일화를 희망했다”며“성일종 의원의 진솔한 요청도 있어 대승적 차원에서 성 의원이 내민 손을 잡게 됐다”고 사퇴의 변을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또 “선거운동 과정에서 만난 많은 유권자들이 문재인 좌파정권의 폭정과 실정에 밤잠을 설치며 분개하고 있다”며 “문재인 좌파정권을 심판해야할 총선을 코앞에 두고 같은 당 성일종 국회의원과 경쟁하는 것이 문재인 좌파 정권을 돕는 일이라는 걱정과 우려로 그동안 고민이 많았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밤낮으로 나라 걱정하시는 분들의 염려를 뒤로 하고 진흙탕 싸움으로 번질 수밖에 없는 공천경쟁을 위해 초ㆍ중학교 후배인 성 의원과 피 튀기는 경쟁을 계속해야 할 것인가가 가장 고민 되는 부분이었다”고 털어놓았다.

이 예비후보는 “4.15총선은 평범한 국회의원 한 사람을 뽑는 선거가 아니다”며 “자유민주주의 국가를 지키느냐 못 지키느냐의 선거, 즉 폭정과 실정을 일삼는 문재인 좌파정권에 대한 심판을 하는 선거”라며 자유한국당 성일종 국회의원 지지를 부탁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장에는 성일종 국회의원을 비롯해 김옥수 충남도의원, 서산시의회 장갑순 부의장, 안원기 시의원, 조동식 시의원, 가충순 시의원, 김맹호 시의원, 유부곤 시의원 등 자유한국당 소속 도의원과 시의원들이 참석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자유한국당 이완섭 국회의원 예비후보 사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